광고

후오비 토큰(HT), 거래소 암호화폐 중 가장 유망

이선영 기자 | 기사입력 2018/10/10 [10:00]

후오비 토큰(HT), 거래소 암호화폐 중 가장 유망

이선영 기자 | 입력 : 2018/10/10 [10:00]
▲ 암호화폐 가치 평가 보고서(출처: 사티스 그룹)     © 월드블록체인미디어

 

 

 

글로벌 디지털 자산 거래소 후오비 코리아는 10일 자체 발행 일일 리포트 ‘후오비 데일리(Huobi Daily)’에서 미국 리서치 전문 회사 사티스(Satis) 그룹이 8월 30일 발표한 보고서 ‘암호화자산 시장 분석 입문: 가치 평가(CRYPTOASSET MARKET COVERAGE INITIATION: VALUATION)’를 인용, 암호화폐 거래소가 자체적으로 발행한 암호화폐 중 후오비 토큰(HT)이 가장 큰 폭으로 상승할 것이라고 밝혔다.  

 

후오비 데일리에 따르면 사티스(Satis) 그룹 보고서 작성 기준일 당시 약 2.3달러를 기록했던 후오비 토큰(HT)은 향후 1679% 상승한 41달러에 거래될 것으로 전망됐다. 이는 암호화폐 거래소가 자체 발행한 14개 암호화폐를 분석한 결과 중 가장 높은 수치다.  

 

이밖에도 암호화폐 거래소 비박스(Bibox)에서 발행한 빅스(BIX)가 사티스(Satis) 그룹 보고서 작성일 기준 0.5달러에서 1266% 상승한 7.12달러에 거래될 것으로 예측됐다. 후오비와 비박스는 거래소간 플랫폼 코인 교환 상장을 통해 후오비 토큰(HT)과 빅스(BIX)를 각각 교차 상장한 바 있다. 그 뒤를 이어 쿠오인(QUOINE)에서 만든 캐시(QASH), 바이낸스에서 발행한 바이낸스코인(BNB)이 각각 383%, 292% 상승할 것으로 전망됐다.  

 

그 외 비트코인, 모네로, 대시 등 몇몇 대표적인 암호화폐 역시 크게 상승할 것으로 분석됐다.  

 

사티스(Satis) 그룹이 발행한 보고서는 작성일 기준 약 7050달러에 거래되는 비트코인(BTC) 가격이 10년 후 14만3900달러에 달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약 292달러에 거래되는 이더리움(ETH)은 10년 후 101% 상승한 588달러, 약 62달러에 거래되는 라이트코인(LTC)은 262달러에 거래될 것으로 분석됐다. 모네로(XMR)는 약 103달러에서 3만8391% 상승한 3만9584달러로, 대시(DASH)는 약 188달러에서 1459% 상승한 2927달러를 기록하게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한편 보고서를 작성한 사티스(Satis) 그룹은 올해 1월 설립된 뉴욕 소재의 ICO(암호화폐공개) 자문 전문 업체다. 1996년부터 뉴욕에서 영업중인 자산관리 투자은행 ‘코린티안 파트너스(Corinthian Partners LLC)’ 소속이며, 현재 시장자율규제기관인 금융산업규제기구(FINRA, Financial Industry Regulatory Authority) 및 증권투자자보호조합(SIPC, Securities Investor Protection Corporation) 회원사로 활동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월블 취재] TMTG 코인, 아시아 최초로 스위스 암호화폐 거래소 NEXEX 상장
1/8